달력

10

« 2019/10 »


Posted by 노비스네이크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노비스네이크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9. 10. 24. 00:00

スピッツ / 花泥棒 음악2019. 10. 24. 00:00


7th Album インディゴ地平線(1996/10/23)1번 트랙


작사:쿠사노 마사무네(草野正宗)

작곡:미와 테츠야(三輪徹也)


가사출처:http://j-lyric.net/artist/a000603/l0005ff.html


どうせ一度なら 心が向かうまま 花泥棒 花泥棒

어차피 한 번이라면 마음이 향하는 대로 꽃도둑 꽃도둑

あの娘に似合いそうな花を見つけたぞ 花泥棒 花泥棒

그 애에게 어울릴만한 꽃을 찾아냈어 꽃도둑 꽃도둑



この花を渡せたら それが人生だ!

이 꽃을 건넨다면 그게 인생이야!



走るよ ありったけ 力 尽きるまで 花泥棒 花泥棒

달릴 거야 힘이 전부 다할 때까지 꽃도둑 꽃도둑

逆に奪われて すべて奪われて 花泥棒 花泥棒

역으로 빼앗기며 전부 빼앗기며 꽃도둑 꽃도둑



ああ 夢で会う時は すごくいいのにさ!

아아 꿈에서 만날 때는 굉장히 좋았는데 말야!



花泥棒 花泥棒 花泥棒 花泥棒

꽃도둑 꽃도둑 꽃도둑 꽃도둑

'음악' 카테고리의 다른 글

スピッツ / 運命の人  (0) 2019.10.26
スピッツ / スカーレット  (0) 2019.10.25
スピッツ / 花泥棒  (0) 2019.10.24
スピッツ / インディゴ地平線  (0) 2019.10.23
スピッツ / 渚  (0) 2019.10.22
スピッツ / チェリー  (0) 2019.10.21
Posted by 노비스네이크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9. 10. 23. 23:44

코사카 호노카(22) 러브라이브!/동인지2019. 10. 23. 23:44


'러브라이브! > 동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웃는 클로버 완결편  (0) 2019.11.27
『쥐라라이브!』  (0) 2019.11.07
코사카 호노카(22)  (0) 2019.10.23
그날은 반드시  (0) 2019.09.26
행복한 날의 너  (0) 2019.09.07
폭풍을 부르는! 오하라 제국  (0) 2019.08.09
Posted by 노비스네이크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9. 10. 23. 04:11

スピッツ / インディゴ地平線 음악2019. 10. 23. 04:11


7th Album インディゴ地平線(1996/10/23)3번 트랙


작사:쿠사노 마사무네(草野正宗)

작곡:쿠사노 마사무네(草野正宗)


가사출처:http://j-lyric.net/artist/a000603/l00722f.html


君と地平線まで 遠い記憶の場所へ

너와 지평선까지 머나먼 기억 속 그곳으로

溜め息の後の インディゴ・ブルーの果て

한숨을 쉰 다음 남빛 끝으로



つまづくふりして そっと背中に触れた

넘어진 척하며 살짝 등에 닿았어

切ない心を 噛んで飲み込むにがみ

애달픈 마음을 깨물며 삼키는 쓰라림



逆風に向かい 手を広げて

역풍을 향해서 팔을 벌리며

壊れてみよう 僕達は 希望のクズだから

부서져 보자 우리는 희망 찌꺼기니까



歪みを消された 病んだ地獄の街を

뒤틀림이 사라진 병든 지옥 거리를

切れそうなロープで やっと逃げ出す夜明け

끊어질 듯한 밧줄로 겨우 도망가는 새벽



寂しく長い道をそれて

쓸쓸하고 긴 길을 벗어나서

時を止めよう 骨だけの翼 眠らせて

시간을 멈추자 뼈뿐인 날개를 잠재우고



凍りつきそうでも 泡にされようとも

얼어붙을 듯해도 거품이 되더라도

君に見せたいのさ あのブルー yeah

너에게 보이고 싶어 그 푸른색 yeah



君と地平線まで 遠い記憶の場所へ

너와 지평선까지 머나먼 기억 속 그곳으로

溜め息の後の インディゴ・ブルーの果て

한숨을 쉰 다음 남빛 끝으로



逆風に向かい 手を広げて

역풍을 향해서 팔을 벌리며

壊れてみよう 僕達は希望のクズだから

부서져 보자 우리는 희망 찌꺼기니까



凍りつきそうでも 泡にされようとも

얼어붙을 듯해도 거품이 되더라도

君に見せたいのさ あのブルー

너에게 보이고 싶어 그 푸른색



少し苦しいのは 少し苦しいのは

조금 괴로운 까닭은 조금 괴로운 까닭은

なぜか嬉しいのは あのブルー yeah

어쩐지 기쁜 까닭은 그 푸른색 yeah

'음악' 카테고리의 다른 글

スピッツ / スカーレット  (0) 2019.10.25
スピッツ / 花泥棒  (0) 2019.10.24
スピッツ / インディゴ地平線  (0) 2019.10.23
スピッツ / 渚  (0) 2019.10.22
スピッツ / チェリー  (0) 2019.10.21
スピッツ / 君と暮らせたら  (0) 2019.10.20
Posted by 노비스네이크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9. 10. 22. 15:28

니지 4컷 87·88 러브라이브!/웹 만화2019. 10. 22. 15:28


Posted by 노비스네이크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9. 10. 22. 04:22

スピッツ / 渚 음악2019. 10. 22. 04:22


14th Single 渚(1996/09/09)1번 트랙

7th Album インディゴ地平線(1996/10/23)4번 트랙


작사:쿠사노 마사무네(草野正宗)

작곡:쿠사노 마사무네(草野正宗)


가사출처:http://j-lyric.net/artist/a000603/l007192.html


ささやく冗談でいつも つながりを信じていた

속삭이는 농담으로 언제나 유대를 믿었어

砂漠が遠く見えそうな時も

사막이 멀리 보일듯할 때도

ぼやけた六等星だけど 思い込みの恋に落ち

희미해진 6등성이지만 굳게 결심한 사랑에 빠져

初めてプライドの柵を越えて

처음으로 자존심의 굴레를 넘어서



風のような歌 届けたいよ

바람 같은 노래 전하고 싶어

野生の残り火抱いて 素足で走れば

야생의 남은 불을 안고서 맨발로 달린다면



柔らかい日々が波の音に染まる 幻よ 醒めないで

부드러운 나날이 파도 소리로 물들어 신기루여 깨어나지 마



ねじ曲げた思い出も 捨てられず生きてきた

왜곡된 추억도 버리지 못하고 살아왔어

ギリギリ妄想だけで 君と

아슬아슬 망상만으로 너와



水になって ずっと流れるよ

물이 되어서 계속 흘러갈 거야

行きついたその場所が 最期だとしても

다다른 그곳이 마지막이더라도



柔らかい日々が波の音に染まる 幻よ 醒めないで

부드러운 나날이 파도 소리로 물들어 신기루여 깨어나지 마

渚は二人の夢を混ぜ合わせる 揺れながら輝いて

물가는 두 사람의 꿈을 뒤섞어 흔들리면서 반짝여줘



輝いて… 輝いて…

반짝여줘… 반짝여줘…



柔らかい日々が波の音に染まる 幻よ 醒めないで

부드러운 나날이 파도 소리로 물들어 신기루여 깨어나지 마

渚は二人の夢を混ぜ合わせる 揺れながら輝いて

물가는 두 사람의 꿈을 뒤섞어 흔들리면서 반짝여줘

'음악' 카테고리의 다른 글

スピッツ / 花泥棒  (0) 2019.10.24
スピッツ / インディゴ地平線  (0) 2019.10.23
スピッツ / 渚  (0) 2019.10.22
スピッツ / チェリー  (0) 2019.10.21
スピッツ / 君と暮らせたら  (0) 2019.10.20
スピッツ / あじさい通り  (0) 2019.10.19
Posted by 노비스네이크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노비스네이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오사카방언. [본문으로]
  2. 원문은 손톱 때를 달여 마신다는 남을 본받는다는 뜻의 일본속담. [본문으로]
Posted by 노비스네이크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9. 10. 21. 19:13

스쿠스타 에리 MV 러브라이브!2019. 10. 21. 19:13


확실히 니지동 솔로가 보는 맛이 있음.

Posted by 노비스네이크

댓글을 달아 주세요